달력

22024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꼬날님의 화이트데이 이벤트 상품이 오늘 왔습니다 ^-^

퀵 서비스로 보내주셨..;;; 어이쿠..
(감사합니다.. 꼬날님..)

집으로 보내달라고 부탁드렸었는데 덕분에 회사에서 내내 집으로 도착한 선물이 무척이나 궁금했습니다.
어머님이 전화를 주셔서 꽃도 한송이 보내주셨단 말에..;;

오자마자 카메라 꺼내놓고 사진부터 찍었습니다..
아쉬워서 아직도 못먹고 있지만요..;;

012
Posted by 컴ⓣing
|
지난주..

올블로그에서 메일이 왔습니다.. ^^
삼성에버랜드 후원으로 특별 초대권을 올블로그 Top100 블로거에게 보내준다는 메일이였습니다.

감사히도 낼름(?) 신청했습니다.

그리고 오늘 회사로 우편물이 도착했습니다..



01


한동안 카메라를 쓸 기회가 없어서 무척이나 아쉬웠는데..
올블로그 덕분에 오랫만에 카메라가 제 빛을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동안 놀고 있었던 포토블로그에도 포스팅이 가능 할 것 같습니다..

올블로그와 삼성에버랜드에 정말 감사드립니다~ ^^

ps : 그 동안 에버랜드에서 장미축제등과 같은 행사가 있어도 갈 기회가 없었는데.. 갈 수 있게되서
정말 행복합니다 :)
열심히 블로깅 해서 올해에도 꼭 순위권에 들고 싶어집니다~

'CultureCube > Photo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국에서 날라온 우편물..  (4) 2007.03.21
꼬날님이 보내주신 선물!!!  (10) 2007.03.14
My room 드디어 완성??;;;  (6) 2007.03.07
올블로그의 선물 내역!!  (4) 2007.02.27
My room ver.4  (6) 2007.02.25
Posted by 컴ⓣing
|
드디어 제 방이 완성 버전을 이루나 봅니다 -_-;;

그동안 장장 많이도 사고쳤습니다.  이제 뒷감당이 될지나 걱정입니다..;;
(완성시켜놓고 보니 제 자신이 꽤나 철없이 느껴집니다..;;)

저의 첫번째 19인치 모니터는 순수 xbox360을 위해서 자리를 이동했고,
두번째 모니터였던 삼성 싱크마스터 913P는 PC의 메인 모니터를 이뤘었습니다.
그러다가 쌍둥이 동생을 맞아 PC의 화면을 넓게 쓰도록 하는데 일조를 하게 되었습니다.
(사실 첫번째와 두번째 모니터는 각각 LG와 삼성의 패널인데다가 패널의 종류가 달라 감마나 컨트라스트를 비슷하게조차 맞추기 어려웠습니다..)

누가보면- _- 사무실인줄 알꺼 같습니다.
(사실 군 전역하고 책상도 사무실처럼 또는 방의 한면을 모두 채울수 있는 긴 판으로만 해달라고 했다가 집에서 쫒겨날 뻔 했습니다.. ㅎㅎ)

오늘의 기록을 사진과 텍스트로 남겨봅니다.

PC
CPU : Intel 805D (2.66G -> 3.32G)
RAM : PNY 512MB *2 (PC-5300)
VGA : Geforce 7600GS
HDD : 삼성 200G (SATAII), IBM 80G (EIDE), SEC 40G (EIDE)
ODD : 4KUS 16x DVD-Multi, LG 12x DVD-Multi
CASE : Antec Performance One P180 실버
POWER : Enermax Noisetaker 485W
Speaker : Yamaha TSS-15
Moniter : 삼성 싱크마스터매직 913P *2
Printer : 삼성 포토프린터 SPP-2020 (사진인화용)


Network
Storage & Printer Server : Buffalo Linkstation (400G)
AP : Anygate RG-3500Av2, Buffalo WBR2-54G, Linksys WRTG54 v4
Network Printer : 삼성 ML-1610 (레이저)


ETC
Game Console : MS Xbox360 + Crosslcd 198L
Scanner : EPSON Perfection V10


어찌됐든 -_-
사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컴ⓣing
|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하늘이님을 비롯한 블로그 칵테일 분들이 일일이 적어주신~!!  소중한 롤링페이퍼! 잘 간직하겠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티셔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 편집능력이 제대로 없어서 -_- 두장 겹쳐서 묶어봤습니다..;;
위쪽 사진은 DSLR로 찍은 사진이고 아래쪽은 폰카로 찍었습니다..
(DSLR을 가지고 셀카를 찍는 분들께 경의를 표합니다.. 헉헉...)



덧..;;
회사에서 가지고 오자마자 어머님께 강탈(?) 당할 뻔 했습니다-_-;;
Posted by 컴ⓣing
|

My room ver4인지.. 5인지.. -_-;

여튼 이번에도 한 껀했습니다..

지난 포스팅인.. 인터넷 쇼핑몰들의 다양한 특징.. 에서 언급했던..
그 내용이 바로 오늘의 주된 내용입니다..;;

사실.. 예전같으면 박스포장도 안뜯고 사진부터 찍어댔겠습니다만...
요즘엔 그마저도 귀찮아서 그냥 설치 다해놓고 한장으로 끝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 보이십니까??

안보이신다구요?

눈 한번 크~~게 떠보시는겁니다!!
이렇게~
 


바로 Xbox360을 질렀습니다.
게임의 ㄱ, Game의 G도 몰랐던 제가..
처음으로 돈을 들여서 콘솔을 샀습니다..
(사실 댓수로는 처음이 아닙니다.. 상품으로 받은 PSP가 있으니까요..;; 
하지만 그녀석도 펌웨어를 업글해버려서.. 애물단지로 전락하고.. 현잰 어디에 있는지도 모릅니다-_-)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려하긴 미려합니다.. 전작에 비해서 많이.. 아주 많~~이...

소음이 심하다는데.. 머.. 다른 콘솔을 본적이 없는지라 시끄러운줄도 모르겠고.. 그냥 만족합니다..
네트워크에 역시 물려서 Xbox Live라는 것을 해보려다가..
이것도 돈(!) 들겠다 싶어서 그냥 제꼈습니다..
언제 같이 할 사람(!)이 생기면 컨트롤러나 하나 더 사야겠습니다.. ㅎㅎㅎ;;;


ps : 원래 xbox를 입양하기전에는..
19인치 듀얼모니터라는 화려한(!) 가정용 PC를 사용했는데..
어떻게든 PC와 Xbox를 모니터 한대에 같이 꼽아서 입력신호만 바꿔가면서 쓰려고 했더니..
안되네요 -_-;; 머 다른 방법도 있지만.. 왠지 께름칙해서.. ㅋㅋㅋ;;
이러다가 얼마후엔 19인치 모니터를 한대 더 사는건 아닌가 모르겠습니다.. 푸허헐..;;

덧붙임 : 혹시 xbox360에 대해서 잘 아시는 분이 계시면 하나만 알려주심 감사하겠습니다..
불량이야기가 있던데 -_- 그게 나온 날짜를 가지고 판단하더군요..;;
제껀 2006년 9월 16일에 나온걸로 되어있는데 안심해도 되는건가요? ;;;

'CultureCube > Photo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My room 드디어 완성??;;;  (6) 2007.03.07
올블로그의 선물 내역!!  (4) 2007.02.27
지금 인터넷 사업자는 전쟁 중..  (4) 2007.02.11
늦은 기록..2007년 2월 1일  (0) 2007.02.09
20070111 광진교 아래..  (0) 2007.01.11
Posted by 컴ⓣing
|
주) 이글은 최초 2월 10일 토요일에 작성을 시작해서 11일 일요일 저녁에 마무리 지었습니다.
글을 읽으시면서 다소 시간차가 느껴지실지 모르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



인터넷 가입자 쟁탈전은 누구나 아는 사실..;;

가입자 입장에선 선물주고 좀 더 빠른 서비스로 이동하기 나름이죠..
(비록 가입후 고객 서비스가 어떻든간에..-_-;)

그만큼 우리나라 통신시장은 한눈을 팔면 즉시 고객을 빼앗길만큼 치열한 시장이라는 뜻이기도 하구요.


지금 제가 사는 동네를 한번 보면..

일단 들어와있는 인터넷은.. 아래와 같습니다.

KT : 메가패스 VDSL (20Mbps)
하나로 : 하나포스 광랜 (100Mbps)
파워콤 : 엑스피드 프라임 X-cable (30Mbps)
강동케이블방송 : 케이블 프로 (10Mbps)


대충 5-6년전으로 기억합니다만..
어머님께서 아파트 입주자 대표로 계실 때 인터넷을 저희 동네에 많이 넣으려고
뒤에서 참 많이도 난리쳤었습니다...;;;

당시엔 ADSL이였으니 그새 속도가 발전해도 엄청 많이 했죠..


여튼..
저희 아파트는 84년에 완공된 말 그대로 "인터넷과는 거리가 먼" 아파트입니다.
친구들 사는 아파트가 하나로통신 사업시작할때 인터넷 라인 넣어준다 그럴 때
부러운 눈치로 이사갔음 하는 마음을 가질 정도로 말이죠..

말이 아파트지, 들어오는 인터넷은 모두 주택과 동일했습니다.
속도때문에 예전에 쓰던 KT의 직원들 참 많이도 괴롭혔습니다..
ADSL 쓰면서 KT가 국내에 유통했던 모뎀을 대부분 써본 사람은 저밖에 없을 껍니다..-_-

어찌됐든.. 서론이 길었습니다.

사진 한장 보시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파트 1층 베란다 아래쪽입니다..
가입자 유치가 치열한만큼 여기서 인터넷 서비스들을 제공하는 녀석들도 꽤나 치열하게 살아가는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나로에서 제일 먼저 저희 아파트에 광랜을 설치했습니다.

하나로에서 인수한 두루넷의 경우도 저희동네에는 자가망을 설치할 만큼 꽤나 신경을 쓰던데..

이번 광랜때에도 어김없군요..

하나로통신이 인터넷의 포트 차단한단 소리만 안해도
어쩌면 저는 하나로통신을 가입했을지도 모릅니다..

현재로썬 제일 저희동네에 신경을 많이 써주는 듯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놀랍습니다 -_-

지역 케이블 방송의 하나인 강동케이블은 케이블에 자사 이름까지
새겨서 쓰더군요..;;

이번에 사진찍으러 돌아다니다보니
참으로 인상적이였습니다.

가격적인 면은 참 좋으나.. 역시 속도가..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쪽은 KT에서 저희동네로 FTTH를 설치한다고 해서 어제(2007년 2월 10일) 설치된 케이블입니다.
보니까 선만 깔려있고, 아파트 내부로 인입된 것은 없더군요..
(주. 2007년 2월 11일 저녁에 보니까 아파트 내부로 인입이 조금씩 되어있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말임에도 불구하고 라인 설치를 위한 차량이 와있더군요..-.-;; 일요일까지..

동일한 100Mbps지만.. 하나로통신은 UTP로 집까지 들어오는 듯하고, KT는 FTTH 모뎀이 집으로 들어오는 듯합니다. 아무래도 집까지 광케이블로 들어오는게 데이터 손실측면에서도 낫지 않을까..생각만 합니다..
(이쪽 전공까지는 아닌지라. .ㅎㅎ)


여튼 다음주면...
지금쓰고 있는 파워콤도 빠이빠이입니다.. 그동안 말도 안되는 우편청구서 사건이며
링크시스 공유기 쓴다는 이유로 밤마다 인터넷 뚝뚝 끊어지는 말도 안되는 사건..
모두 종결 지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여러분의 인터넷 상황은 어떠신지요??
 

'CultureCube > Photo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올블로그의 선물 내역!!  (4) 2007.02.27
My room ver.4  (6) 2007.02.25
늦은 기록..2007년 2월 1일  (0) 2007.02.09
20070111 광진교 아래..  (0) 2007.01.11
20061223 지산리조트  (2) 2006.12.26
Posted by 컴ⓣing
|
원래대로라면..

이 포스트는 2월 1일에 작성되어야 했었다.
그리고 그날 이후 바뀐게 없었다면..

내 블로그는 나눠지지도 않았고, 700개가 넘는 글들 사이에서 이 글이 함께 발견되었을 것이다.

운명이라고 생각하고 나눠졌었다면..
씌여진지 얼마 지나지도 않았는데..  기억 저편 속으로 사라질 운명에 놓일지 모르는
컴ⓣing의 주절거림 1기로 이동되었을지도..


서론이 무척이나 길었던 듯..
2월 1일.. 나에게는 2가지의 선물과 2가지의 구매품목이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첫번째는 지난해에 했었던

웹어워드 코리아에서 보내준 w.e.b 라는 잡지였다

아는 분의 추천으로 하게 됐는데
나름대로 디자인의 시각이 없던
나에게도 좋은 공부가 되지 않았나
싶기도 하고..

우수 평가위원이라며 2가지의 보상중에
한가지를 고르라는데 세미나와 잡지 1년 구독의 선택에서 나는 주제넘는 짓은 안하는게 좋겠단 생각에 잡지를 선택했었다.



아직 제대로 읽어보진 않았지만..
이번 기회를 통해서 이쪽 분야를 다시 한번 배워보고 싶단 생각이 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번째는 이벤트로 응모해서 받은 iM 이라는 앨범

쿨의 멤버였던 유리가 참여했다는데..
앨범 어디를 봐도 유리의 모습이 보이지가 않는다..;;

내가 둔한 건가 싶기도 하고.. (쇼케이스 상품)








남은 두가지는 구입한 것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분히 충동구매적인.. 부분이..

어디서 문화상품권을 5천원권 2장을 얻었는데.. 마땅히 쓸 곳도 없고 해서..
(나나 주지.. 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은 꼭 댓글 남기고 가시라.. -_-;;)
그냥 돈 좀 더 보태서.. 씨디 2개 샀다.. (사실 무료배송을 노린것도 있지만.. )

쿠라기마이 앨범은 코난의 주제가를 불렀다그래서 혹! 해서 산거고..
(일본판 DVD도 함께 들어있다는데 지역코드 2를 어케 해야되나.. 고민하다가 아직 뜯지도 못했다..-_-;;)

하나는 For You..
숙명여대 가야금 연주단의 2006년 결산(?) 앨범이다.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모 건설사의 영화관 광고에도 나왔던 All for one 이라는 곡이 담겨있다.
B-boy들이 제대로 알려지기 시작한 때가 이때쯤이 아니였는가.. 라고 생각해본다.
(가야금 연주곡 듣고 있는다고 해서 절대 내가 고상한(?) 취미를 갖게 된 건 절대 아님..-_-;;
궁금하신 분들은 한번 들어보시길.. All for one을 들어면 무엇인가 당기는 듯한 그런 선율이 느껴져 온다는)

여튼 두장의 앨범에 대해서 그렇게 아깝단 생각은 들지 않는다..

단지 CDP를 이제는 사용하지 않기에..
iTunes를 이용하여 iPOD nano로 조용히 밀어넣어서 듣고 다니는 중..
(한번만 컴퓨터에 넣었다빼면.. 씨디는 말 그대로 최고의 상태로 보관할 수 있다는..)

'CultureCube > Photo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My room ver.4  (6) 2007.02.25
지금 인터넷 사업자는 전쟁 중..  (4) 2007.02.11
20070111 광진교 아래..  (0) 2007.01.11
20061223 지산리조트  (2) 2006.12.26
내 방...  (2) 2006.12.18
Posted by 컴ⓣing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득 카메라를 들고 선배와 나왔던 광진교..

언제나 봐도 다리의 조명이 멋있다고 생각하지만, 정작 찍고 나면 마음에 들지않아서 지운 적이 한두번이 아니다.

삐딱선을 보듯..

흐린 초점으로 다시 한번 살펴보다..



D200 + 35mm F2

'CultureCube > Photo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금 인터넷 사업자는 전쟁 중..  (4) 2007.02.11
늦은 기록..2007년 2월 1일  (0) 2007.02.09
20061223 지산리조트  (2) 2006.12.26
내 방...  (2) 2006.12.18
2006년 12월 17일 새벽.. 눈 내리다  (0) 2006.12.17
Posted by 컴ⓣing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산리조트에 놀러갔다가 찍은 사진..

나중에 보드를 탄다고 나오면 사진기는 두고 나와야 될 꺼 같아서..

미리미리..


D200 + 18-200VR

'CultureCube > Photo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늦은 기록..2007년 2월 1일  (0) 2007.02.09
20070111 광진교 아래..  (0) 2007.01.11
내 방...  (2) 2006.12.18
2006년 12월 17일 새벽.. 눈 내리다  (0) 2006.12.17
2006년 10월 24일 변화와 정지  (0) 2006.12.08
Posted by 컴ⓣing
|

내 방...

CultureCube/PhotoStory 2006. 12. 18. 23:08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6년 12월 18일자 내방




그러고보니..

그 동안 꽤 많이 내 방의 흔적은 남겨왔던 것 같다..



흔적을 남길때마다 큰 변화라면 변화가 있기도 있었지만..;;

그것이 재미라면 재미일수도 있겠지만.. ^^



다음번 사진은 어떻게 바뀔 것인가..

과연..



ps : 바램이 있다면.. 이젠 내 방의 주인공이 컴퓨터나 기타 전자기기가 아니였으면 한다는 것..

'CultureCube > Photo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70111 광진교 아래..  (0) 2007.01.11
20061223 지산리조트  (2) 2006.12.26
2006년 12월 17일 새벽.. 눈 내리다  (0) 2006.12.17
2006년 10월 24일 변화와 정지  (0) 2006.12.08
2006년 10월 26일 높게만 보았던...  (0) 2006.12.08
Posted by 컴ⓣin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