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1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연초도 됐고..

먼가 할꺼리가 없을까 고민하던터에..

프리니티라고 삼성전자에서 운영하는 프린터 사이트에 있는 템플릿을 가지고

연하장을 만들어 보기로 했습니다.

 

요즘 인터넷이 워낙 잘 되어있고 컴퓨터 없는 생활은 꿈꾸기 힘든 탓에..

"아날로그식"의 문화가 사라지는 것 같아서..

 

머 그렇다고.. 10장씩이나 만들긴 어렵고 ㅡㅡ;;

템플릿을 보니까.. 한 2개쯤 만들어볼 만 합니다;;;

(어떤 사람한테 줄지는... 미정입니다.. ㅋ)

 

일단 준비물은

 

1. 인터넷이 되는 "좋은"컴퓨터

2. 컬러프린터(이왕이면 레이저, 저는 삼성의 CLX-3175NK이라는 복합기를 사용중입니다)

3. 칼

4. 자(이왕이면 좀 튼튼한거..)

5. 풀(가능한 딱풀..)

6. 용지(이왕이면 160g/㎡의 광택용지,

아는 분께 추천을 받으니 HP의 Q6616A용지를 권해주시더군요.. 제품을 보니..독일산입니다;;

250장에 2만원 가까이 줬는데;; 비싼이유가 있네요;;)

 

 

 

자.. 그럼

 

사이트에 접속(www.prinity.com)해서 템플릿을 찾습니다. ㅋ

상단 메뉴에 셀프프린팅>DIY만들기를 선택하고 템플릿을 찾습니다.

(상세한 사이트 이용방법은 옆쪽에 방법보기를 눌러서 참고하시고.. -_-)

 

여기서 만들고 나면.. jpg나 pdf로 받을 수 있는데..

저는 pdf로 선택해서 받았습니다. 그리고 아크로뱃에서 인쇄를 하는데..

아래와 같이 설정하였습니다.

 

페이지 비율을 없음으로 해서 최대한 크게 나오게 했습니다.

 

용지도 당연.. 기존 복사용지가 아니기때문에 해당 설정에 맞춰줍니다.

 

 

 

그리고 인쇄를 하고나면..

 

 

 

용지를 처음 봤을때에는 무슨 신문에 껴있는 광고용지 같았었는데 ㅋㅋ

A4용지 대비 선명도가 장난 아닙니다.. ㅋ

 

 

 

보면, 자르는 가이드 선이 나 표시되어있습니다.

 여기에 자를 잘 맞춰서 잘라냅니다..

 

012

 

그리고..

 

풀칠을 하기전에 한번씩 접어주고, 속지에 풀칠을 하고 딱 붙여줍니다..

붙이고나서는 저는 습관적으로 접은 부분을 꽈악.. 누르기 위해 자로 슥슥 문지르는데;;

이건 출력물이라.. 망칠 가능성이 있어서 그냥 손으로 열심히 문질렀습니다..

(이번에 쓴건 자가 철로 된거라 인쇄물 손상엔 최적(?)이죠..)

 

 

붙이고나서..

 

01

 

잘 붙었으니 마무리를 해야겠죠..

 

012

 

손으로 만든거라..

칼같이 안맞는건 어쩔수 없습니다..;; 그냥 깨끗하게 조금씩 잘라내는 수밖엔;; ㅋ

 

이제 내용 써서 봉투에 담아주면 되는군요..

 

 

 

여기까지 쓰고나니까 봉투를 안샀네요 ㅡㅡ;;;

이걸 어쩌나....( '')

Posted by 컴ⓣ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shuma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24 00:35

    ㅋㅋㅋ 봉투가 안습이군.. 그위까지는 얼~ 하면서 봤는데 ㅎㅎ

  2. 리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2.09 20:35

    ㅋㅋㅋ용지가 반짝거리니까 집에서 한 지 모르겟어요

  3. 나오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2.10 17:01

    광택이 나니 보기 좋네요.

  4. BlogIcon gga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2.11 15:35

    와 ㅋㅋ 색감 장난이 아니네요 ㅋㅋ

    • BlogIcon 컴ⓣ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9.02.11 23:45

      일단 제공되는 컨텐츠가 워낙 좋아서... ^^ 적당히 실수해도 다 만회가 되더라구요..
      게다가 레이저 프린터라는게 품질만큼은 만족할 만한 수준인지라..ㅎㅎ

 

지난 11월 30일에 포스팅한 복합기..

이제서야 제대로 끄적여봅니다.. ㅋ

 

좀 지났지만.. 이번에 방에 들여놓은 녀석은..

가장 큰 특징이 네트워크로 연결된다는 것이죠..

 

그래도 복합기인 만큼..

생긴거나 돌아보고 가죠.. ^^;;

 

 

솔직히 프린터가 별거 있냐.. 라고 하시는 분도 계시겠지만..

(요즘엔 저도 그렇습니다만...;;;)

 

디자인이 1순위, 성능이 2순위..(물론 성능이 어느정도는 나와야겠죠;;)

 

 

 

여튼

 

CLX-3175NK... 이녀석을 한번 뜯어봅니다....;; (박스를 뜯는단 이야깁니다;;;

사자마자 제품을 분해하는건 머 제가 갑부도 아니고..삼성서비스직원도 아니니까;;)

 

 

머.. 특이점 없습니다..;;

 

이젠 컬러 레이저 복합기 라는 글자 아래쪽에 있는 초소형이라는 글씨가 익숙합니다;;

 

그리고 복합기니까 스캔도 되고, 복사도 되고...머....;;

 

 

요거 잼있네요;;

 

"본 기기를 화폐 위조에 사용하지 마십시오" 

그만큼 정확하게 복사가 된단 이야기겠죠;; 성능의 자신감!!

 

근데 정말 하면 안됩니다 ㅡ.ㅡ;;

 

관련 법을 알아보면..;;

 

『형법』(제207조 제1항) 및『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제10조 )에 의거 사형, 무기 또는 5년 이상의 징역에 처하도록 되어 있다

라고 되어있으니.. 호기심으로도 하지마시길;;;

 

 

 

여튼 박스 뜯으면..

 

요렇게 안전하게 포장이 되어있고,

 

제품을 들어내고서도

 

 

참 많이도........

 

할말 없더이다..;;;; orz;;

 

 

내용물을 보면..

 

씨디 2장, 전원케이블, USB케이블.. 이렇게 들어있는데..

씨디는 개봉 안하고 그냥 인터넷으로 받아서 설치했다능..;;

 

아쉬운 건... "네트워크" 지원 프린터인데.. 랜선 하나 넣어줬음....했더라는 것..

 

 

이래저래 완충재며, 스티커 다 떼고났더니..

 

와... 반딱..반딱..한게;;;; 간지 작살;;; @_@

 

 

근디...토너는 어딨냐;;; - -;;

 

 

열심히 찾다가 뚜껑 열었더니..

 

 

요렇게 숨겨놨네... 쩝..

예전에 CLX-2161K 처럼 원형 토너가 이쁘고(?) 좋았는데..

왠지 디자인적으로 예전으로 돌아간 것 같기도 하고..;;

(순수 디자인 측면에서만 보면 그렇다는 겁니다;; 테클 사절;; ㅡㅡ;;)

 

 

하단부에 종이 수납함은..

예전처럼 변신로봇..

 

 

결정적으로 맘에 드는건..

 

인쇄되는 동안엔 파란색 램프로 원을 그리면서 휙휙 돌고..

인쇄 끝나면.. 멜로디로 알려준다는 것.. ^^

 

 

ps : 쓰면서 찾은 단점..

저거.. 액정에 LED하나 박으면;; 액정 글자 참 잘 보일텐데;; ㅠㅠ..

이번에도 안되어있네.. 쩝;; DIY를 함 해보까;;; ( '')

Posted by 컴ⓣ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shuma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6 17:48

    오...좋겠당~ 나는 이런거 언제 받아보나..ㅎ

  2. BlogIcon 아크몬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8 11:50

    우왁.. 좋은데요?^^
    덧. 컴팅님 오래간만에 찾아 주셔서 고맙습니다..ㅋㅋ

    블로그에 댓글은, 뭉텅뭉텅 처리하기 때문에 조금 시간이 걸릴 것 같아서 답방했습니다.

    • BlogIcon 컴ⓣ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8.12.29 20:06

      ^^;; 먹고사는게 참 힘들긴하네요.. ㅋ
      블로그도 제대로 못했던 지난시간이 무척이나 후회됩니다.. ㅎㅎ

  3. BlogIcon 무진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31 21:16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_< 그나저나 와방 좋아 보이는데요? 캐논거 사서 잉크다쓰고.. 좌절 모드네요..=ㅅ=;..(제일 싼녀석..) 뭔 잉크가 이리 비싼지..=ㅅ=;

    • BlogIcon 컴ⓣ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9.01.09 22:26

      요즘엔 레이저가 더 싼거 같습니다;;
      오랫동안 안써서 굳어버린 잉크 어케든 써보려고 삽질하는 것보다 말이죠;;

그동안 주로 사용하던 프린터는 삼성전자의 ML-161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프린터를 손에 넣은지 몇년만인지.. 계산도 안되겠지만..

그동안 많은 프린터를 사용할 기회를 통해서 이래저래 많은 프린터를 사용해봤지만..
썩 맘에 드는 프린터는 없었던 것 같다..


하지만 시대가 가면 갈수록..
프린터도 업그레이드가 필요한 것일까..

집에 컴퓨터가 늘어나고 예전처럼 1PC 1프린터의 환경을 하기에는 조금 무리가 있다보니..
네트웍을 사용한 공유를 생각하게됐고..
노트북에 리눅스를 깔고 리눅스 드라이버를 깔아서 사용했다.

근데 문제는 공유프린터로 인식되다보니 정부홈페이지에서 서류인쇄가 안된다는게
문제로 등장했다. 그래서 결국 별도의 프린터도 하나 구해서 물려놨었다.

하지만 할때마다 인쇄해서 한다는 것..
노트북을 항상 켜놔야 한다는것이 많은 부담이 되었다. 전기비가.. - -;;

이번에 가격도 많이 하락되어 네트워크를 지원하는 프린터로 갈아탔다.
CLX-3175N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눈에 보이는 장점이라면..

USB 다이렉트 프린팅 지원과, 네트워크기능 포함..검은색의 깔끔한 디자인.. 작은 크기의 복합기..
이정도다..

이 제품..
가격대비 품질도 훌륭해보이는데..

가격이 가격인만큼..
궁금하신 분들이 꽤 있을 듯 싶다.

나도 사실 정확하게 모르고 구입한 제품인지라.. 이 제품을 찾는 분이 얼마나 될지 모르겠지만..
그분들에게 도움도 될겸.. 나도 이 제품에 대해서 자세히 알아볼겸..
간만에 리뷰를 써봐야겠다..

궁금하신 분들은 rss를 등록하시고..
기대하시라~~ 짜잔~ ^^
Posted by 컴ⓣ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