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이게 얼마만인고;;;

MyCube 2013. 1. 15. 12:34

인간이란 참 간사하다..;;;

 

주변상황을 나에게 맞춰서 그냥 생각하고 그러려니.. 라고 고정해버리니 말이다..

 

 

다들 바쁘게 살면서 페북이나 카스.. 다 하는데..

 

왜 나만 그동안 열심히 해왔던 것들을 방치해놨나.. 싶다..

 

 

그러고보니... 꽤나 컴퓨터 이야기밖에 없는듯;;;;

 

이젠 평범하고 살아가는 이야기들을 좀 채워야 될 꺼 같다...

 

살아가는 이야기 쓰려고 주절거림이라는 제목도 달아놨는데.........

 

(그동안 살아왔던게 내내 삐쩍 마른 컴퓨터 이야기 뿐이였던건가? ㅡ,.ㅡ)

 

 

쓸 꺼리가 하나 생겼다..

 

일단은 오늘 저녁에 집에 가서 써야지.. ㅎ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루투스와 WiFi.... 그들간의 세력(?) 다툼..  (0) 2014.10.25
손에 들어온다는 것은...  (2) 2013.01.17
이게 얼마만인고;;;  (4) 2013.01.15
연애를 시작하기 전에..  (0) 2011.06.24
조건.......  (0) 2011.06.24
잠 못드는 오늘 밤의 넋두리..  (0) 2011.06.15
Posted by 컴ⓣ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디어마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01.17 00:57

    정말 얼마만이래... 마지막 글이 2년 전 글이네~!!!
    너무 오래 쉰 거 아냐~!!!

    내 동갑내기 친구님, 결혼은 했어? 아님, 아직도 잘 나가는 독신?! ^^
    그래도 이제 우리 나이 만으로도 어찌하지 못하는 완벽한... (이미 작년부터 완벽했지만서도...)
    30대인데...혹 아직 독신이라면 멋진 독신을 즐기는 것도 좋지만 슬슬 안정된 가정을 가져야지... ^^

    앞으로 살아가는 이야기 많이 들려주고~ 왕래도 자주 하자~! ^^
    나는 잘 지내고 있어... 결혼한지도 어느새 3년차고... 아이도 어느새 18개월이야.
    아빠를 쏙 빼닮은 거의 도플갱어 수준의 미니미 딸내미야.
    난 개인적으로 내 얼굴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 편이라서 그런지 아이가 아빠랑 똑같이 생겨서 좋아. 흐흐~!

    보통 부모는 자기 닮아야 좋아한다던데... 난 우리 딸이 나 닮았으면 싫어했을 듯... ㅠ.ㅠ
    어쨌거나... 이제 사는 애기 많이 좀 들려줘~!!!

    진짜 시간 지나서 과거를 되짚으로 회상할 때 남는 거라곤 사진이랑 글 밖에 없더라... 흐흐~!
    오늘 밤도 불면에 시달리지 말고 양키캔들과 함께 푹~~~ 숙면 취하길 바래. ^^
    날씨 내일부터 엄청 추워진데. ^^ 감기 걸리지 않게 옷 따뜻하게 입고 출근해.

    • BlogIcon 컴ⓣ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3.01.17 01:04 신고

      진짜 오래 쉬었지...;;;
      나중엔 내 자신이 블로그에 미안해서 못오겠더라고;; ㅎ

      결혼.. 참 나랑은 거리가 있는 단어인거 같더라...
      결혼은 고사하고 연애도 제대로 못했으니.. ㅎㅎ
      (하고싶다고 노랜 부르는데 혼자 해서 될일이 아니다보니 쉽지가 않네;; ㅠㅠ)
      그래도 마인이는 가정 이루고 잘 사는거 같아서 기뿌당.. ㅎㅎ

      건강 조심하고.. 요즘 독감 유행이래더라..
      가족들 모두 건강하게 겨울 잘 나길 바래~~ ^^;;

      자주 연락하자~~~

  2. 디어마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01.22 16:46

    아궁...
    내 고등학교 동창 중에... 아직 미혼인... (아니 아직 미혼인 친구야 많겠지만...)
    태어나서 지금까지 한 번도 연애 혹은 그 흔한 짝사랑도 해보지 않은 친구가 있거든...

    스스로도 자기가 모태솔로라고... 자기 마법사 될 것 같다고... 조만간 승천할 것 같다고... -_-;;;
    예전에는 농담으로 그러더니...
    요즘에는 심각하게 나한테 무슨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니...? 막 이런 카톡도 오고...
    이젠 진심 결혼하고 싶다는 말도 하고...

    진짜 상황만 보면 두 사람 소개시켜 주고 싶은데...
    사람 연이라는게 짝이 없다고 다 이어지는게 아니라... 마음도 맞아야 하고, 생각도 맞아야 하고, 사상도 맞아야 하고 그렇다 보니... 꼭 두 사람을 소개시켜 주지 않더라도...

    누군가를 다른 누군가에게 소개시켜 주는게 참 어려운 것 같아. ㅠ.ㅠ
    컴팅이는 인물도 좋은데 왜 아직 연애를 못하고 있는 거야~!!!
    이상형을 김태희 수준으로 잡고 있는 거 아니지????? ㅠ.ㅠ

    컴팅이도 독감 조심해~!!! 아프면 서럽다... ㅠ.ㅠ

    • BlogIcon 컴ⓣ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3.01.24 15:16 신고

      ㅎㅎㅎㅎ 모태솔로라는게 요즘들어 참 서럽더라;;;
      (글타고 한번도 못한건 아니지만서도...)
      운명의 짝은 한번만 만나면 된다지만, 그 사람을 놓치지 않기 위해서는 노력도 하고, 연습도 해야되겠지...

      그나저나 난 이상형 -_- 안높아... 그저 평범한 사람을 찾을 뿐...;;;;;
      (그런 사람이 곁에 있더라도.. 아마 부담스러워서 내가 피할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