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22020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카메라를 안가지고 간 이유로.. 어설픈 제 폰카가 수고해주었습니다..;;
그래도 200만 화소라구요;;  ( ``)


4월 14일 토요일.. 오후 1시 30분부터 TATTER CAMP가
강남 뱅뱅사거리 건너편 "버거킹"건물에 있는 건물 3층에서 열렸습니다.
(간단하게 말하면 -_- 다음커뮤니케이션즈 3F입니다..)

나름.. 너무 일찍 온 탓에 -ㄴ-;;
건물 뒤편으로 입장해야된다는 공지사항을 보고 뒤로 들어갔다가..
자동문 앞에 멈춰섰습니다..

평소같으면 자동으로 열렸을 문이..안열리더군요.. 오른쪽을 휙!! 보니까 카드를 대야 열리더군요;;
(이러한 방법의 입장은 KT의 IDC이외에선 거의 못보던 형태라.. -.-;;;)

어찌됐든.. 안에 계신 경비업무를 보시는 분(이하 경비원 아저씨;;)께 말씀드리고 엘리베이터를 탔는데
허걱.. 엘리베이터에도 카드를 대야 층수를 누를 수 있더군요;;

우여곡절끝에 3층에 올라오니..
미리야님과 함께 오신 친구분..(지금 생각해보니 성함을 안여쭤봤다는;;;)과
다음커뮤니케이션즈의 김유진팀장님하고 이야기를 나누시고 계시더군요;;

저도 같이 이야기좀 하다가..보니 라디오키즈님의 등장!!
(지난 대치동 Microsoft 에서 뵌뒤로 2일만에 만남을 가졌습니다;;)

01

진행이 될 곳에 들어가니 TATTER CAMP 현수막도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뒤쪽으로 나가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inureyes 님이 말씀하신 돈 쓰는 기업을 연상케 했던!!


오늘의 식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간별 순서..




처음에 inureyes 님의 재미있는 설명으로 그동안 혼란을 겪었던 TNC와 TNF 의 차이점을 알고
태터툴즈의 미래가 어떻게 바뀔지 설명을 들었습니다..
(하지만..어느분이 TNC이고 TNF인지.. 여전히 구분이.. )

012


열심히 행사진행준비에 여념없으신 TNC, TNF 여러분들..
012

총 6개의 발표가 있었구요..

저는

밀피유(http://neoocean.net/) UCC on a TEXT
inureyes(http://forest.nubimaru.com/)  beyond the weblogs

두가지를 들었습니다. 더 듣고 싶었는데.. 다른 약속이 있는바람에.. 부득이 먼저 나와야했습니다.

개인적으로

Coolengineer(http://coolengineer.com/) OpenID와 태터툴즈

정말 듣고 싶었습니다 -_- 기술은 몰라도.....


그외!!

01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의 Name Card!! TATTER 답게 TAG를 쓰는 부분이 있었는데 대략 난감했었다는..;;


그리고 오늘 받아온 TATTERTOOLS 의 티셔츠도 정말 마음에 들었습니다..
올 여름엔 이 티셔츠로 태터툴즈 광고를 좀 해봐야겠습니다.. ㅎㅎㅎ


ps : 함장님 이 글 혹시 보시면 -.,-;; 댓글 좀 주세요..
아까 발표 들으면서 분명히 함장님이 디카로 사진 담으시는걸 봤는데..
나중에 찾으러 나가니 안계시더군요 ;;; 어디로 사라지신;;
Posted by 컴ⓣ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아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5 00:56

    저 티 입고 올블로그 탑100후드티 입으면 태터툴즈가 묻히는건가요... ㅡ,.ㅡ...

    • BlogIcon 컴ⓣ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7.04.15 01:27

      흠..;;
      머 발상의 전환은 간단하지요;;
      올블 후드티 입고.. 태터툴즈 티 입으면 소매와 후드만 보이겠군요;;;

  2. BlogIcon NC_Fl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5 00:57

    아.. 태터캠프 가고 싶었는데,
    시험 기간이라 못갔네요.. ㅠㅠ

  3. BlogIcon Nyangku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5 02:06

    시험기간 + 중3 의 극상 조합으로 참여하지 못했습니다. 흑흑.

  4. BlogIcon iris2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5 04:34

    여러모로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많은 이야기를 나누지 못한 것이 아쉬움으로 남네요..

    • BlogIcon 컴ⓣ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7.04.15 18:31

      TATTER 행사를 처음으로 참석했었는데 저도 많이 유익했던
      시간이였습니다.. 단지 아쉽다면 많은 분들과 이야기를 나누지 못해서.. ^^;;
      iris2000님과도 다음 기회에 만나뵙고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음 좋겠습니다.

  5. BlogIcon 헤밍웨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5 09:34

    다음에 만나면 인사나눠요...반갑습니다.

  6. BlogIcon 라디오키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5 18:13

    중간에 약속이 있으셨다구요.@_@;
    나중에 행사가 끝난 후엔 홀연히 사라지셨더라구요.
    ㅠ_ㅠ 그리고 제 사진 결국 올라갔군요. 초상권은...

  7. BlogIcon miriy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5 20:10

    음음.. 키즈님의 사진보다 좀 더 잘나왔어요 :)

  8. BlogIcon 흰우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5 20:30

    저도 테터유저인데,
    정작 테터에 대해 아는 게 없어
    모임에 나갈 수준이 안된다는... 슬픈 현실.

    • BlogIcon 컴ⓣ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7.04.16 01:03

      모... 저도 가면 다 머가 먼지.. 하고 갸우뚱하지요;;
      그냥 마이너인지라...
      유명 블로거 분들 뵙는걸로 만족하러 간다지요..
      (한간에는 티셔츠 모은다는..;;)

  9. BlogIcon H.K.KI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6 12:24

    저도 가고 싶었는데.ㅠ_ㅜ;;

    흑흑;;

  10. BlogIcon 라온수카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4.16 22:37

    아이디만큼이나 귀여운 외모, 다음에도 뵈었으면 좋겠습니다.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