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22020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모 휴대폰 회사의 홈페이지에 가입을 하고 메일을 받다보면..
불우한 아이들을 돕는 메일이 종종 옵니다..

비록 자금사정이..;;; 지금 불안하여...
이런 메일을 받을때마다..  포인트로만 기부하긴 하지만..

왠지 오늘은 가슴이 찡하네요...

엄마가 해준 밥 먹어 봤어?
이 한마디가.. 가슴을 저리게 하네요..

아직도 가끔씩은 반찬투정을 하기도 하는 제게는 말이죠..;;;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로운 세계로의 여행!  (6) 2006.07.04
오늘 있었던 일..  (11) 2006.06.21
6-7월의 행복한 교실..  (4) 2006.06.17
하루가 조마조마...  (4) 2006.06.16
알집을 여기서 보다..  (4) 2006.06.15
지난 한달을 되새겨보면서..  (0) 2006.06.07
Posted by 컴ⓣ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흰우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6.06.21 01:58

    혼자사는 제게는 집에 내려가고 싶다는 생각만이.. ;;
    엄마가 해준 밥 먹고 싶어요~ (포스트 의도와 상관없이 너무 제 생각만? ㅋㅋ)

  2. BlogIcon 완전소중절대간지규사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6.06.21 04:12

    아직도 반찬투정을 하다니 -_- ...
    대략 실망이3